Skip to main content

매일 아몬드 섭취 피부 자외선 저항 능력 개선 효과 입증

2021/9/14

handful of almonds

-  동양인 여성 대상, 아몬드 간식 섭취 시 피부의 자외선 저항성 향상에 관한 연구 결과 발표

- 아몬드를 매일 간식으로 섭취할 경우 주름 정도와 색소 침착 개선 효과 나타나

건강한 식습관과 피부 건강에 관한 연구들이 증가하고 있는 가운데 동양인 여성들이 매일 간식으로 아몬드를 섭취할 경우 얼굴 주름도와 색소 침착 개선에 도움을 받을 수 있다는 연구 결과1 가 발표됐다.

캘리포니아 대학교 로스앤젤레스 캠퍼스 (University of California Los Angeles; 이하 UCLA) 연구진이 캘리포니아 아몬드 협회의 지원을 받아 실시한 연구 결과에 의하면 아몬드 섭취가 피부의 자외선 저항성을 높이고 피부 본연의 방어 능력을 강화시킬 수 있음이 입증됐다. 이번 연구는 동양인 여성을 대상으로 아몬드 섭취와 피부 건강 효과를 임상 시험을 통해 입증한 최초의 연구이자, 폐경기 여성을 대상으로 진행한 시바마니의 지난 연구2 에 이어 18세에서 45세 이상의 여성을 대상으로 연령층을 확대했다는 점에서 의미가 깊다. 

본 연구는 피부의 광감각성에 따라 피부를 구분하는 광피부형(Fitzpatrick Skin Type) 기준 자외선 노출 시 ‘약간 화상을 입으며 태닝이 잘 되는 유형’인 2형에서 ‘화상은 입지만 태닝은 잘되지 않는’ 유형인 3과 4 형에 속하는 18세에서 45세 사이의 건강한 동양인 여성 29명을 대상으로 12주 동안 진행됐다.

연구진은 실험에 참여한 참가한 29명의 여성을 실험군과 대조군으로 나누어 ▲실험군에 속한 참가자들은 하루 한 번 아몬드 42g (246칼로리)를 간식으로 섭취하게 하였고, ▲대조군에 속한 참가자들은 프레첼을 51g(200칼로리)를 간식으로 섭취하도록 하였다. 연구 참가자들은 간식 외에는 평소 자신들의 식습관을 유지하도록 했으며 다른 견과류나 견과류 함유 식품은 섭취하지 않았다.    

연구진은 피부 광노화의 첫 번째 증상인 홍반을 자외선 저항성 평가의 기준으로 삼고 연구 시작 시점, 연구 4주 차, 8주 차, 12주 차에 각각 참가자들의 최소홍반량3 을 측정했다. 12주의 실험 기간이 끝난 후 아몬드 섭취군의 경우 연구 시작 시점 대비 최소 홍반에 도달하기 위한 자외선 노출 시간이 더 증가했으며, 최소홍반량은 최대 20% 증가했다. 프레챌 섭취군에서는 최소홍반량과 노출 시간 모두 통계적으로 유의미한 변화가 관찰되지 않았다.  
almonds in a small bottle

본 연구 결과와 관련하여 수석연구원이자 UCLA의 의대 교수 겸 임상 영양학과장(Division of Clinical Nutrition) 자오핑 리(Zhaoping Li) 박사는 “아몬드를 매일 간식으로 섭취(42g) 한 동양인 여성은 피부 자외선 저항성이 20%가량 향상된 것으로 나타났으며, 이는 아몬드가 피부 본연의 자외선 방어 기능에 도움이 될 수 있음을 시사한다”라며, “본 연구는 식단 선택이 피부 건강에 유의미한 영향을 미칠 수 있다는 증거이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아몬드 하루 섭취 권장량인 한 줌(30g, 약 23알)에는 한국인에게 필요한 하루 비타민 E 권장량의 67%에 해당하는 비타민E 8mg과 하루 권장량의 16%에 해당하는 식이섬유(4g), 식물성 단백질(6g) 등 11가지 필수 영양소가 풍부하게 함유되어 있다. 특히 아몬드는 천연 자연식품 중 가장 많은 양의 알파 토코페롤 형태 비타민 E를 지니고 있으며, 이는 보조 식품이나 성분 강화식품 등에 함유되어 있는 비타민 E보다 두 배의 항산화, 항노화 효능을 지닌다. 

※ 참조) 연구 개요

  • 연구
  • 본 연구는 자신을 동양인이라고 밝힌 젊고 건강한 여성들을 대상으로 아몬드 섭취의 UVB 저항성 향상 효과와 피부 노화 감소 효과를 조사했다. 참가자들은(n=29, 연령대 18세~45세) 광피부형 2, 3, 4에 해당하며 간식으로 아몬드는42g (246 칼로리), 동일한 칼로리의 프레챌은51 g (200 칼로리)를 각각 12주 동안 섭취하도록 했다.
  • 실험 시작 시 참가자들의 체중과 신장, 멜라닌(색소), 수분함량, 피지(유분), 홍반(홍조), 얼굴 엘러간 피부 거칠기 정도(피부관리 전후 피부의 거칠기를 수치로 산출하는 평가체계)를 포함한 피부 유형과 특징을 측정한 후실험 4주 차, 8주 차, 12주 차에 각각 다시 측정했다.
  • 본 연구의 주요 결과 지표는 상완 내측에 홍반(홍조)을 유발할 수 있는 UVB의 최소홍반량을 수치화한 것이다. 2차 결과 지표는 멜라닌, 수분함량, 피지, 홍반, 안면 피부의 엘러간 거칠기 정도이다. 연구진은 이전 연구에서 최소홍반량을 유발하는 UVB 최소 조사량을 설정했었다. 상완 내측에 발생한 최소홍반량은 전체 피부를 반영하는 검증된 수치인데 상완내측이 대체로 태양에 노출이 되지 않아 광손상 변화를 측정하기에 용이하기 때문이다.
  • 아몬드 섭취 군은 광피부형 2형이 더 많았지만 실험 결과에 통계적으로 유의미한 차이가 발생한 것은 아니다. UVB 노출량과 노출시간은 피부 유형에 따라 조절됐다.
  • 결과
  • 아몬드 섭취 군은 연구 시작 시점(기준시점, p=0.006) 대비 최종 방문(12주 차) 시점에 홍반 유발에 필요한 최소홍반량과 노출시간이 유의미한 정도까지 증가했다. 게다가 아몬드 섭취 군의 최소홍반량 증가는 프레챌 그룹과 비교해보면 통계적 차이가 있다.
  • 아몬드 섭취 군 여성은 기준시점부터 12주 차까지의 최소홍반량이 프레챌 섭취 군에 비해 415±64에서 487±59까지 (18.7±19.2 %, p+0.006) 증가했다. 최소홍반량(홍조)에 도달하기 위한 노출 시간도 프레챌 섭취 군은 165±27에서 166±25 (1.7±14%)까지 증가한 데 반해 아몬드 섭취 군은 160±23에서 187±25까지(17.5±22.2%) 유의미하게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p=0.026). 
  • 연구 시작 시 아몬드 섭취 군과 프레챌 섭취 군의 최소홍반량은 서로 유의미한 차이가 없었으므로 최소홍반량의 변화는 아몬드 섭취로 인한 것임을 시사한다. 프레챌 섭취 군과 비교해 아몬드 섭취 군의 12주 차 최소홍반량과 노출시간이 증가한 것은 아몬드 섭취 군에 홍반(홍조)를 유발하려면 UVB 조사량이 더 많아야 한다는 점을 시사한다.
  • 피부과 전문의는 아몬드 섭취 군과 프레챌 섭취 군의 홍반이나 엘러간 피부 거칠기를 평가한 결과 두 그룹 사이에 유의미한 차이가 없다고 밝혔다.
  • 피부측정기(cutometer)로 측정한 멜라닌 지수와 피지, 수분함량, 홍반량 또한 두 그룹 사이에 유의미한 차이가 없었다.
  • 아몬드 섭취군의 UV 저항성이 향상된 메커니즘은 아직 밝혀지지 않았다. 다만 연구진은 아몬드의 영양소(단일/다불포화지방산, 비타민 E, 케르세틴(플라보노이드), 그 외 페놀과 폴리페놀 화합물)가 피부의 항산화 기능과 항염증성 기능을 향상시켜 UVB에 대한 광보호 효과를 높이는 역할을 한다고 추정하고 있다.
  • 결론
  • 젊은 동양인 여성이 12주 동안 매일 간식으로 아몬드를 (42 g) 섭취하면 UVB 저항성이 높아진다. 연구 결과는 아몬드를 식단에 추가하면 피부 자체의 UVB 방어에 도움이 될 수 있음을 시사한다.

 

1 Li, Henning, Thames, Bari, Tran, Tseng, Heber, Kim, Li, Almond consumption increased UVB resistance in healthy Asian women(동양인 여성 대상으로 진행한 아몬드 간식 섭취 시 피부의 자외선 저항성 향상에 관한 연구), https://onlinelibrary.wiley.com/doi/full/10.1111/jocd.13946

2 Sivamani, Rybak, Carrington, Dhaliwal, Burney, Maloh, Prospective randomized controlled trial on the effects of almonds on facial wrinkles and pigmentation (폐경기 여성 대상으로 진행한 아몬드 간식 섭취 시 피부 주름 및 안색 개선에 관한 연구), https://www.mdpi.com/2072-6643/13/3/785/html
3 최소홍반량: 특정 부위의 피부에 UVB를 조사했을 때 가벼운 홍조나 홍반을 유발하는 최소한의 UVB 조사량